고 2 겨울방학 쯤이었을꺼야

 

그때 100일 안되게 사귄 여자친구가 있엇는데

 

주말에 아침 일찍 만나서 영화보구 하다가 낮에 길거리 돌아다니는데도

 

진짜 존나게 추운거야ㅋㅋ 그래서 내가 어디 따듯한데 들어가있을때 없나하고 찾고잇을때

 

엄마한테 오늘 결혼식갔다가 좀 늦으신다고 밥알아서 챙겨먹으라는 문자가 오드라??

 

그래서 내가 여자친구한테 추운데 집에가서 놀래? 라고물어보니까

 

여친님도 흔쾌히 ㅇㅇ.

 

그렇게 집에 오는길에 슈퍼에들려가지고 먹을것도좀 사가지고 집에왔다

 

와서 여자친구랑 쇼파에 앉아가지고 티비틀었는데 낮시간대니까 재밌는게 하나도 안나오는거야

 

그래서 채널 하나하나 위로 올리다가

 

스파이시tv 이런채널까지 올라간거야 ㅋㅋㅋㅋㅋ 우리집이 그런채널 비밀번호가 안걸려있엇거든

 

여하튼 그 채널이 3갠가 있엇는데 거기를 빠르게 올렸어야됫는데 남자의 본능있잔아 그런거나오면 3초?정도 잠깐 멈춰있다가 올리는거 ㅋㅋㅋ

 

그채널다 올리고 다시 아랫채널로 돌아갓는데 머릿속에 막 백마 누님들생각으로 가득차가지고 거기에 반응이 조금씩 오는거야 ㅋㅋㅋㅋ

 

그래갖고 고개돌려가지고 여자친구 얼굴봤는데 여자친구도 얼굴 벌개져가지고 수줍어 하고있더라 ㅋㅋㅋ

 

그렇게 한참 쳐다보고있다가 내가 얼굴을 갖다 댔지

 

한참 쪽쪽 거리고잇다가 원래 키스할때 손을 허리쪽에다 대고있엇는데

 

그날은 가슴쪽으로 손이 올라갔엇다 ㅋㅋ 처음 올라갈때 여자친구가 손을 탁 잡아서 주춤 하다가 다시 한번더올라갔는데 그땐 가만히 있더라?

 

그렇게 가슴까지 손이 들어갔어 근데 브라자가 안쪽이 너무 두껍다고해야되나 단단한거야 ㅋㅋㅋ

 

여튼간에 브레지어 밑쪽으로해서 만져봤는데 그때 내가 처음 만ㄴ져본거였거든 이건 촉감이 신세계였다 진짜

 

친구놈들중에 돼지들 가슴하곤 완전 차원이 다른 보드라움? 그렇게 가슴에 손이가서 게속 만지다보니

 

내 똘똘이는 이미 승천준비가 됬고 여자친구도 움찔움찔 하는거야

 

그래서 쇼파에서 계속 있다가 우리 방으로 들어가자고해서 들어가서 침대에 누웠다

 

티셔츠부터 벗기고 다시 가슴 만지려고 브라자도 벗길려고하는데

 

이게시발 내가 뭘 해봤어야알지 한참을 어떻게 푸는지 몰라서 낑낑거리고 있으니까

 

여자친구가 피식 하면서 지가 풀어주더라 그때 살짝 자존심상했음..ㅅㅂ

 

그렇게 키스 계속 하고 가슴도 만지고 하다가 이젠 손이 밑으로 갔어

 

그때도 가슴때처럼 몇번 잡더라 ㅋㅋㅋ 계속 시도끝에 손을 넣긴했는데

 

뭔 판자위에 잔디난것만있고 아무것도 없는거야 시발ㅋㅋㅋ


0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