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인정합시다...

카있으마

 0

  5

2019.01.10

인정합시다...

후배놈에게 전화가 옵니다...

형.....정말미안한데여.....침묵...

뭐가 미안해??

형나..50만원만 빌려줘여

빌려주긴 하겠는데...

뭐땜에그냐??

알자나여...노름땜에 그러지여

50가지고 뎀빌려구???

아니여...생활비 오링이요

빚도 천지구여....

일해라  ...일해야  산다...

니상태론 안된다지금 아무리 해봤자....

빚은 일해서 갚아라 놀음해서 갚으려하지말구...

아는데여 엄두도 안나고  억울해서 못살겠어여...흑흑..

웁니다...동생이 웁니다

계좌번호  문자로 보내라....

50보내줍니다...

그러고선 문자보냅니다...

동생아..형은 너보다 더했다...니가 상상할수없는 밑바닥 경험을 했다

인정해라 현실을....인정하기 죽어도 싫은거 알지만..

인정해야 니가 산다....

여러분은 어떠씬지여??

지금상황 인정하십니까???

아이고..ㅜㅜ

낮은 소견이지만, 글을 남기고 싶어서 로그인 했습니다.

후배님의 마음도 이해하고, 카마님의마음도 얼마나 아프셨으면 글을 남기셨는지 다가옵니다.

먼저 일단 만나서 다독거려주셨으면 좋겠습니다.

같은 공감대의 경험담은 최고의 위안으로 생각됩니다

일단 만나서 이야기 해주세요.

소주 한잔 하시면서 조언을 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주제 넘게 죄송합니다

주위에 인정하고 반성하다가도 돈푼 만지면 금세 안색 바뀌고 재수없어지는 사람 좀 있네요...

다시는 안도와주려구요

10년된후배입니다

돈푼만진다고 그럴일은없고요^^

다만 제가경험한 쓰레기밑바닥을 겪지않았으면 합니다ㅠ

 0  댓글